fbpx

업무용 메신저 ‘잔디’, 퇴근 후 알림 금지 기능 추가

업무용 메신저 ‘잔디’, 퇴근 후 알림 금지 기능 추가

 

– 잔디 모바일 앱의 알림 설정 메뉴 통해 메시지 수신 스케줄 지정 가능해

– 요일부터 시간대까지 정할 수 있어 출퇴근, 휴일 등 상황에 탄력적 운용 가능

 

 

업무용 메신저 개발사 토스랩(대표 김대현)은 자사 서비스 ‘잔디’에 메시지 수신 스케줄 설정이 가능한 일명 ‘퇴근 후 알림 금지’ 기능을 추가했다고 6월 14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는 스마트기기 이용 근로자의 초과 근무 시간을 단축해 업무 생산성을 높이고자 하는 일련의 사회 흐름을 반영하고자 진행되었다.

 

사용 방법은 간단하다. 잔디 모바일 앱의 알림 설정 메뉴에서 메시지 수신 스케줄을 지정하면 된다. 요일부터 시간대까지 사용자 입맛에 따라 설정할 수 있어 출퇴근뿐만 아니라 휴일, 휴가 등의 상황에도 탄력적인 운용이 가능하다.

 

토스랩 김대현 대표는 “공과 사 구분은 기업들의 주요 목표 중 하나인 업무 생산성 향상과 맞닿아 있다”며 “이미 많은 국내 기업과 팀이 잔디를 통해 이 목표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현재 잔디는 티몬, 게임빌컴투스플랫폼, NS홈쇼핑 등 국내외 8만 개 기업과 팀에서 사용되고 있다.

 

 

 

업무용 메신저

답장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